anything_else2016.03.13 22:19

 

 

유전자 변이로 '금빛털' 갖게된 돌연변이 펭귄

 

 

 

 

황금빛에 가까운 오묘한 색의 털을 가진 희귀한 펭귄이 발견돼 많은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.

 

최근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탐험가 데이비드 스테판(David Stephens)이 남극여행을 하던 중

에이치오섬(H.O Island)에서 발견한 돌연변이 '턱근 펭귄'의 사진이 게재됐다.

 

턱근 펭귄은 흰색과 검은색이 섞인 보통의 펭귄과는 달리

밝은 갈색을 띠고 있어 다른 녀석들 사이에서도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는다.

 

미국 워싱턴의 펭귄 전문가 디 보스마(Dee Boersma)는 "해당 펭귄은

알비노 현상이 아니며 유전자 변이로 인해 털의 색이 옅어진 이자벨니즘(isabellinism)이다"고 밝혔다.

 

이어 "턱근 펭귄의 발생 가능성은 매우 희박하다"고 말하며 "녀석들은

포식자들의 눈에 잘 띄어 잡아먹히기도 쉽다"고 덧붙여 턱근 펭귄의 멸종에 대한 우려를 나타냈다.

 

 


http://www.insight.co.kr/newsRead.php?ArtNo=51211

유전자 변이로 '금빛털' 갖게된 돌연변이 펭귄

 

 

 

 

 

 

Posted by note_00